UPDATED. 2020-06-05 16:19 (금)
삭발은 이 서방 출마는 권 서방
삭발은 이 서방 출마는 권 서방
  • 선데이광명
  • 승인 2020.03.20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태진 예비후보, 미래통합당 탈당 ‘광명갑’ 무소속 출마 선언
병풍선 이효선, 김기남…. 김기윤 ‘광명을’ 무소속 출마
권태진 후보 ‘무소속 출마 기자회견’
권태진 후보 ‘무소속 출마 기자회견’

 

권태진 예비후보가 미래통합당을 탈당하고 무소속으로 광명갑 선거구 출마를 선언했다.

20일 오전 권 후보는 광명시청 중회의실에서 진행된 ‘무소속 출마 기자회견’을 통해 “광명사람 대표로 이번 총선에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고 밝혔다.

권 후보는 “공천과정을 보면서 광명에는 미래통합당이 없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며 “단지 청년이라는 이유로 지역 연고가 없는 인물을 공천했다”며 전략 공천된 양주상 후보를 겨냥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미래통합당의 공천과정은 공정, 평등, 정의롭지 못한 공천이었다”고 폄하하며 “광명시민의 자존심과 명예를 지키기 위해 경험해 보지 못한 길, 어렵고 힘든 여정을 시민만 바라보고 가려 한다”고 출마 의지를 다졌다.

이날 권 후보의 기자회견에는 이효선, 김기남 예비후보가 자리를 함께하며 병풍 노릇을 톡톡히 했으나 동반 탈당은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또한, 밑도 끝도 없이 이세일 미래통합당 광명갑 청년위원장의 삭발이 강행됐다. 이와 더불어 김기윤 광명을 예비후보도 미래통합당을 탈당하고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이로써 내달 총선에서 군소정당 및 무소속 후보가 얼마의 득표를 할 것인지가 광명갑의 관전 포인트로 떠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