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6 11:03 (화)
“지역사회를 변화시키는 미래 시민 리더의 첫걸음” 2024년 광명자치대학 힘찬 출발
“지역사회를 변화시키는 미래 시민 리더의 첫걸음” 2024년 광명자치대학 힘찬 출발
  • 선데이광명
  • 승인 2024.06.19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8일 광명평생학습원에서 2024학년도 광명자치대학 입학식 개최
- 올해 문화도시학과, 마을공동체학과, 탄소중립학과, 정원도시학과, 사회적경제
학과 등 5개 학과 운영
- 120명 입학생, 오는 11월까지 총 20차시 60시간의 이론·토론·실습 융합형 수업
통해 마을 리더로 성장
- 박승원 시장, “지역사회에 관련된 문제를 해결하는 주체자 역할” 당부
“지역사회를 변화시키는 미래 시민 리더의 첫걸음”2024년 광명자치대학 힘찬 출발
“지역사회를 변화시키는 미래 시민 리더의 첫걸음”2024년 광명자치대학 힘찬 출발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지난 18일 광명평생학습원에서 2024학년도 광명자치대학 입학식을 신입생, 졸업생, 교수진 등 1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이날 입학식은 축하공연과 학과장 위촉장 수여로 새로운 학기의 시작을 알렸으며, 졸업생 동문회 소개에 이어 학과별 오리엔테이션으로 앞으로의 학습 여정을 들여다보았다.

박승원 시장은 축사를 통해 “광명자치대학은 평생학습을 통해 자신의 삶과 공동체의 삶, 지역사회를 변화시키는 과정”이라며 광명자치대학의 의미를 되짚었다. 이어 “학습에서 끝나지 않고, 지역사회에 관련된 문제를 해결하는 주체자 역할을 하는 마을리더가 되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광명자치대학은 우리 시 핵심의제를 공부하며 이웃과 함께 동네의 문제를 찾아 해결하는 평생학습 마을 리더 양성 과정이다.

2020년 시작된 광명자치대학은 지난 4년 동안 290명의 졸업생을 배출하며 시민이 주도하는 도시 발전을 이끌어왔다. 아울러 유네스코 ESD(지속가능발전) 공식 프로젝트 인증, UN대학 RCE 어워드 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되는 등 단순한 학습을 넘어 시민이 주도하는 도시 발전의 중심축이 되고 있다.

2024년 광명자치대학은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고자 문화도시학과, 마을공동체학과, 탄소중립학과, 정원도시학과, 사회적경제학과 등 5개 학과를 운영한다.

문화도시학과는 광명의 문화적 배경을 학습하여 차별화된 역량을 구축하는 리더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마을공동체학과는 마을 활동과 이웃을 이해하여 공동체 회복에 앞장서는 리더를 양성한다. 탄소중립학과는 지역에서 탄소중립 활동을 제안하고 실천하는 리더를, 정원도시학과는 일상에서 정원과 숲을 누리는 건강한 정원도시를 조성하는 리더를, 사회적경제학과는 사회적경제에 대해 이해하고 확산하는 리더를 키우고자 한다.

올해 광명자치대학에는 133명이 지원해 서류심사를 거쳐 120명이 입학했다. 입학생들은 오는 11월까지 매주 화요일 저녁 7시, 총 20차시 60시간의 이론·토론·실습 융합형 수업을 통해 마을 리더로 성장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