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6 11:03 (화)
미술로 소통하는 만남 ‘미.소.만’, 지역 어르신들의 재능기부 벽화 프로젝트 성료!
미술로 소통하는 만남 ‘미.소.만’, 지역 어르신들의 재능기부 벽화 프로젝트 성료!
  • 선데이광명
  • 승인 2023.11.17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철산종합사회복지관 지하 경로식당을 벽화로 물들이며 환한 분위기로 탈바꿈

- 「2023년 경기도 문화즐김 사업」 지원을 통해 질 높은 문화 활동 진행해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이하 철산복지관, 관장 김영선)은 5월부터 11월까지 미술로 소통하는 만남 ‘미.소.만’(이하 미소만) 프로그램을 통해 철산복지관 내 벽화 그리기 프로젝트를 마무리했다.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이하 철산복지관, 관장 김영선)은 5월부터 11월까지 미술로 소통하는 만남 ‘미.소.만’(이하 미소만) 프로그램을 통해 철산복지관 내 벽화 그리기 프로젝트를 마무리했다.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이하 철산복지관, 관장 김영선)은 5월부터 11월까지 미술로 소통하는 만남 ‘미.소.만’(이하 미소만) 프로그램을 통해 철산복지관 내 벽화 그리기 프로젝트를 마무리했다.

미소만 프로그램은 미술에 관심이 있는 12명의 어르신들이 문화예술 창작자가 되어 지역사회 기여활동을 실천함으로써 자긍심을 갖고 지역 관계망을 쌓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되었다.

5월에 사전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4명씩 세 개의 팀을 구성하여 ‘철산복지관’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를 선정하였고, ▲느티나무(편히 쉴 수 있는 곳) ▲바다(다양함을 상징) ▲해바라기(희망을 상징하는 노란 꽃)를 테마로 도안을 그린 후 벽화를 완성하였다.

아울러, 나무 합판을 활용한 조각 벽화 작업을 진행하였고, 지하 경로식당으로 내려가는 곳에 부착하여 계단을 이용하시는 분들도 미소만 창작자들의 다양한 작품을 관람하실 수 있도록 전시했다.

미소만 활동에 참여한 유O희 어르신은 “처음에는 우리가 어떻게 벽화를 하나 두렵고 걱정되었지만 완성된 작품을 보니 앞으로 다른 것도 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긴다. 필요한 곳에 불러주면 또 가서 해드리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철산복지관 김영선 관장은 “어르신들이 복지관을 생각하며 그려주신 해바라기, 바다, 느티나무 모두 복지관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과 마음이 느껴진다. 재능기부로 철산복지관의 분위기를 밝혀주셔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과 함께하는 프로그램 개발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미소만 사업은 2021년부터 미술을 매개로 하여 지역 어르신들의 관계망 형성, 우울감 해소뿐만 아니라 참여 어르신들의 재능기부를 통한 자긍심 고취까지 목표를 발전시키며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