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 재개발 공사현장 안전점검 나서
박승원 광명시장, 재개발 공사현장 안전점검 나서
  • 선데이광명
  • 승인 2019.06.12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장마철에 대비하여 재난취약지역인 광명동 16R 재개발 현장 등 공사장 안전점검 실시
-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사전 예방 철저 당부”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난 11일 광명동 재개발 공사 현장을 방문해 공사 추진 상황과 장마철 대비 안전관리 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박 시장은 안전총괄과장 등 관계공무원들과 함께 공사장 주변도로의 보행로와 어린이 등하교길 통학로의 안전관리 실태, 여름철 집중호우 대비 배수 상태, 주변 지반침하 여부를 비롯한 재해예방 추진상황을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박 시장은 장마철 이전까지 안전 상태에 따라 긴급 보수·보강을 실시하고 안전조치를 취하도록 지시했다.

박 시장은 “장마철은 폭우 및 강풍으로 인한 침수·붕괴 등 대형 재난이 발생할 수 있는 가장 취약한 시기”라며 “공사장의 사고발생은 중대 재해로 이어지는 만큼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순찰을 강화하는 등 사전예방을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재난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체계를 유지해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