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3 19:38 (금)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 3강 「왜 지구의 절반은 쓰레기로 뒤덮이는가」 진행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 3강 「왜 지구의 절반은 쓰레기로 뒤덮이는가」 진행
  • 선데이광명
  • 승인 2021.07.12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쓰레기 등 환경문제에 대해 고민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시간 마련
○ 쓰레기 문제 해결에 모두 함께 나서고, 노력해야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 3강 「왜 지구의 절반은 쓰레기로 뒤덮이는가」 진행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 3강 「왜 지구의 절반은 쓰레기로 뒤덮이는가」 진행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교육원(원장 박옥분, 수원2)은 7월 12일(월) 대회의실에서 ‘2021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 제3강을 진행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시행으로 이날 정치아카데미는 비대면으로 진행됐으며, 의원들은 각 상임위원회에서 생방송으로 중계되는 강의에 참여했다.

이날 정치아카데미는 <쓰레기 책> 저자이자 쓰레기센터 대표인 이동학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이 ‘왜 지구의 절반은 쓰레기로 뒤덮이는가’라는 주제로 강의를 이어나가 환경문제에 대해 고민하고 해결방안을 함께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동학 최고위원은 2017년부터 2년 동안 61개국, 157개 도시를 유랑하며 쓰레기 문제와 기후 위기의 심각성을 깨닫고 이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현재 쓰레기센터 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이동학 최고위원은 강연을 통해 세계 각국이 직면한 쓰레기 문제와 이를 해결하기 위한 정책적인 노력들을 소개하였다.

그러면서 “인간이 가는 곳에 반드시 쓰레기가 따라간다는 사실을 기반으로 쓰레기 문제 해결에 모두 함께 나서야 한다”며 “가능하면 적게 버리고, 정해진 곳에 알맞은 방법으로 내놓고, 제대로 가져가야 효과적으로 처리해 효율적인 자원순환 구조를 이루어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강연이 끝난 후 박옥분 원장은 “쓰레기 문제에 대해 고민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향후 경기도에서 제대로 된 쓰레기 분리배출과 재활용 빈도를 높이는 정책 대안을 마련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강연은 영상으로 편집하여 유튜브 등에 공유할 예정이며, 제4강은 7월 19일(월) 마강래 중앙대 교수가 강사로 나서 ‘인구 소멸, 지방소멸, 사라지는 미래’라는 주제로 강연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