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4 15:01 (수)
광명시, ‘광명희망띵동사업’ 취약계층 돌봄 더 촘촘하게
광명시, ‘광명희망띵동사업’ 취약계층 돌봄 더 촘촘하게
  • 선데이광명
  • 승인 2021.02.16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광명희망띵동사업단(2인 1조 4개 팀) 18개 동 취약계층 방문해, 건강과 안부 확인
광명시는 2월1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광명희망띵동사업단 교육 및 발대식’을 개최했다.
광명시는 2월1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광명희망띵동사업단 교육 및 발대식’을 개최했다.

 

민·관협력 복지사업인 ‘광명핀셋지원’으로 주목받았던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광명희망띵동사업단’을 구성해 빈틈없는 취약계층 돌봄에 나섰다.

광명희망띵동사업은 복지돌봄사업의 일환으로 18개동 거동불편 중증장애인 등 취약가구를 직접 방문해 건강과 안부를 확인하고 후원물품을 전달하는 사업이다.

띵동사업단은 반장 1명과 4개 팀(2인 1조) 총 9명으로 구성되었으며, 관내 동 행정복지센터를 동별로 순회하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찾아간다.

광명시는 광명희망띵동사업단을 15일부터 7월 9일까지 5개월간 운영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1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광명희망띵동사업단 교육 및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 날 행사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광명시사회복지협의회 이상재 회장, 띵동사업단 9명이 참석했으며, 사업설명, 안전 및 개인정보보호 교육, 발대식 순으로 진행됐다.

광명희망띵동사업단의 한 참여자는 “코로나19로 취약계층이 더욱 외롭고 힘들거라 생각한다. 가족이라는 생각으로 돌봄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취약계층 보호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 중요하고 또 중요한 일이다. 돌봄에 100%는 없기에 광명희망띵동사업단을 구축하여 광명시 복지돌봄체계를 강화하고자 한다”며 “광명희망띵동사업단 여러분들의 활동을 적극 응원하며, 광명시가 돌봄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광명시는 광명희망띵동사업을 5개월간 운영한 후, 사업결과를 반영해 추가 운영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