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4 15:01 (수)
광명시, 시민토론회 거쳐‘평생학습 장학금’지급 방안 마
광명시, 시민토론회 거쳐‘평생학습 장학금’지급 방안 마
  • 선데이광명
  • 승인 2021.01.20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광명시, ‘광명시민 평생학습 장학금’ 지급 관련 관계부서 실무회의
- “제2차~제3차 토론회 열어 광명시민 의견 청취 후 지급방안 마련”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시민의 평생학습권 보장을 위한 ‘광명시민 평생학습 장학금’ 지급을 위해, 시민 토론회를 열어 시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한 후 조례 제정 등 필요한 행정절차를 거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광명시는 올해 시 개청 40주년을 맞아 ‘평생학습의 해’로 선언하고, 위드 코로나 시대 대비 시민 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 중 하나로 계획하고 있는 ‘광명시민 평생학습 장학금’ 지급과 관련하여 시는 지난 15일 관계부서 실무회의를 열었다. 회의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관계 부서장 및 팀장 등이 참석해 평생학습 장학금 지급대상, 지급방법, 예산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이제 평생학습은 선택이 아닌 필수이며 코로나와 같은 위기가 공존하는 시대에 인생 100세 시대를 살아가기 위한 생존권이며 헌법에 명시된 보편적 평생학습권을 시민 모두가 보장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광명시민 평생학습 장학금’은 광명시가 제2의 평생학습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될 것이므로 시민의 욕구가 충분히 반영되도록 다양한 연령층과 계층을 대상으로 제2차, 제3차 토론회를 준비하여 광명시민 모두가 만족 할 수 있는 장학금 제도를 만들도록 심도 있게 고민하여 추진해 주기 바란다”고 관계 공무원에게 당부했다.

이에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 2.5단계와 5인 이상 집합금지 등 상황을 지켜보며 늦어도 2월 중으로 온라인과 오프라인 방법을 동원하여 제2차 토론회를 준비하도록 하겠으며, 연령 간, 계층 간 평생학습 격차를 줄이고 모든 광명시민이 균등하게 교육받을 수 있는 기회를 주는 좋은 방법을 강구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명시는 지난해 11월 13일, 광명시민 50명과 김민석 국회의원, 서울대 강대중 교수, 변종임 국가평생교육진흥원 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1차 ‘광명시민 평생학습 장학금’ 관련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에서 광명시는 국가보다 앞서 일반 시민의 보편적 평생학습권 보장을 위한 새로운 기틀을 마련해 가고 있다는 칭찬과 격려를 받은 바 있다.